티스토리 뷰

브렉시트 드디어 운명의 날이다.


영국과 유럽연합(EU)의 운명을 가를 브렉시트(Brexit·영국의 유럽연합 이탈) 국민투표가 23일(현지시간) 오전 7시(현지시간·한국시간 23일 오후 3시) 시작됐다.



브렉시트 (BREXIT) IN or Out




투표 마감 이후 개표가 곧바로 진행돼 이르면 24일 오전 3시(한국시간 오전 11시)께 윤곽이 나올 수 있다. 하지만 여론조사들 예측대로 '초박빙'이면 개표가 끝나는 오전 7시께에야 결과가 나올 것으로 보인다.


투표당일 새로 발표된 여론조사 결과 잔류가 우세한 것으로 나타났다.


영국 석간신문인 '이브닝 스탠더드'는 여론조사기관 입소스 모리에 의뢰해 21일부터 투표전날인 22일 밤 9시(현지시간)까지 1천592명을 상대로 물은 결과, 잔류를 지지하는 응답자가 52%로 나타났다고 23일 오전 보도했다. 탈퇴를 지지한다는 응답자는 48%였다.


다만 어느 쪽에 투표할지 결정했는지 묻는 항목에서는 응답자의 12%가 마음을 바꿀지도 모른다고 답해 투표가 끝날 때까지 예측이 쉽지 않을 만큼 찬반양론이 팽팽한 접전을 벌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브렉시트 (BREXIT)브렉시트 (BREXIT)


시장조사업체 포플러스는 21일부터 22일 밤 12시(현지시간)까지 4천700명을 대상으로 한 온라인 조사에서 잔류가 55%, 탈퇴가 45%로 나타났다고 트위터를 통해 밝혔다.


과연 브렉시트 투표 결과는 어떻게 나올까요?


추천정보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