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간헐적 단식의 가장 효과적인 시간대는?
지난 13일 SBS 스페셜에서는 2019 끼니반란 1부-간헐적단식 2.0 편으로 공복감이 우리 몸에 주는 긍정적인 효과를 재조명 했습니다.

부산의 정재훈 씨는 한 끼 식사로 5개의 프랑스식 정찬 메뉴를 주문했어요.
그는 푸드라이터로 식사를 마친 뒤에 칼럼을 작성하는 직업을 갖고 있었습니다

재훈 씨는 "일 때문에 먹는 것이라 늘 과식을 한다"며 "생존을 위해서 꼭 필요한 게 간헐적 단식이다"고 전했어요 1년 넘게 간헐적 단식을 이어오고 있는 정재훈 씨는 "옛날에는 끼니를 굶으면 큰일 나는 줄 알았다"고 말했어요.


간헐적 단식으로 16Kg을 감량한 이수향 씨는 "저녁7시부터 다음날 아침 11시까지는 단식을 한다"며" 다른 다이어트는 요요가 쉽게 오는데 간헐적 단식은 손쉽게 살을 뺄 수 있는 것 같다"고 말했어요.

미국 메인 주의 킴&라이언 부부는 하루에 5시간만 식사를 하는 간헐적 단식을 통해 다이어트에 성공했어요.


부부는 "지금 45살인데 더 젊어진 것 같습니다 근육량도 증가했다"고 설명했어요.
간헐적 식사를 한 후, 부부는 삶의 방식 상황이 바뀌었습니다.
외식을 즐겨하던 이전과는 달리 몸이 원하는 음식을 직접 요리 해 먹기 시작한 것입니다.


라이언은 "사람들이 먹는 것에 대해서 해방감을 느낄 수 있어야 한다"며 "이 간헐적 단식 방법 에 대해서 가장 중요한 것은 기다림이다"고 말했습니다.
미국의 과학계에서도 간헐적 단식에 주목했습니다.
관련 논문만 900여건.


공복이 신체에 작용하는 효과에 대해서 설명한 논문들이었습니다.
캐나다의 성훈기 교수는 공복으로 인해 몸에 나쁜 백색 지방이 몸에 좋은 갈색 지방으로 바뀌는 것을 발견했어요.
갈색 지방은 몸에 축적되는 백색 지방과는 달리 열을 생산하고 몸 안에서 소모되는 지방이었습니다.

단식은 장 내 세균 형성에도 영향을 주었습니다 8시간만 식사를 한 생쥐의 경우, 장 내에 좋은 박테리아가 형성되었던 것입니다. 프란시스코에서 간헐적 단식을 하는 제프리 우는 "50년 전에는 헬스클럽이 없었습니다 일을 하기 위해서는 육체 노동이 필수였기 때문입니다.

지식 산업이 주가 되는 이 시대에 간헐적 단식은 새로운 운동의 형태다"라고 전했어요.
그렇다면 최적의 단식 시간은 언제일까? 이에 8명의 실험자들을 통해 아침형과 저녁형 간헐적 단식 중 어떤 시간대가 가장 효과적인지 알아보았습니다.




아침형은 아침 7시부터 3시까지 식사 시간을 갖는 것이고, 저녁형은 오후 3시부터 저녁 11시까지 식사 시간을 갖는 것이었습니다.
아침형 간헐적 단식을 하는 실험자들은 "밤엔 배가 고파서 일찍 잠에 들고 그러다보니 수면의 질도 좋아지는 것 같습니다 그리고 아침에 잠에서 일어날 때 몸이 가벼운 것 같다"고 전했어요.
저녁형 실험자들 역시 몸의 변화를 느끼고 있었습니다.

아침형과 저녁형 실험자들의 결과는 SBS 스페셜 2019 끼니반란 2부에서 공개됩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